서울시, 50+펠로우십의 성과와 가능성 찾는 포럼 개최
서울시, 50+펠로우십의 성과와 가능성 찾는 포럼 개최
  • 이윤미 기자
  • 승인 2018.10.1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이경희)은 2016~2018년까지 3년간 이루어진 50+펠로우십 활동에 대해 공유하고 확장 가능성을 모색하기 위해 오는 10월 31일(수) 서부캠퍼스(은평구 불광동 소재)에서 50더하기포럼을 진행한다.

펠로우(Fellow)는 정식 고용은 아니지만 전문성이 요구되는 직무나 프로젝트에 유급으로 채용되는 것을 뜻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2016년부터 지금까지 퇴직 후 제3섹터에서 활동을 희망하는 50+세대와 50+세대의 역량을 필요로 하는 비영리 공익단체 및 사회적경제 기업을 연계한 ‘50+펠로우십’ 프로그램을 운영해 오고 있다.

이번 50더하기포럼에서는 50+펠로우십 활동에 관심 있는 50+세대와 서울 시민, 관련 기업 및 기관 관계자가가 한자리에 모여 그간의 50+펠로우십 활동 사례를 공유하고 제3섹터 분야에서의 50+일자리 발굴 가능성과 확장 방안에 대해 모색한다.

먼저 안선진 서부캠퍼스 일자리지원실장이 2016년부터 지금까지 3년간의 서부캠퍼스 50+펠로우십 추진 사례와 성과에 대해 발표한다. 이후 비영리기관 및 사회적 경제 기업 등에서 활동 중인 펠로우십 참여자와 기업‧기관의 생생한 사례 공유를 통해 50+펠로우십의 의미와 가능성을 찾아볼 예정이다.

참여자 및 기관의 사례 발표 이후에는 남경아 서부캠퍼스 관장을 좌장으로 50+당사자와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종합 토론 및 질의 응답 시간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펠로우십과 관련된 일자리에 관심 있는 50+세대는 물론 기업 및 기관 관계자, 일반 시민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11일(목)부터 서울시50+포털(www.50plus.or.kr)을 통해 사전등록이 가능하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앞으로도 신나는조합, 서울시NPO지원센터, 앙크로브라보노(협), ㈜에이지솔루션, ㈜한화생명,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50+펠로우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이들 협력기관은 물론 더욱 다양한 기업·기관과의 협렵과 연계를 통해 50+펠로우십 운영을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서울시50+보람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 중인 50+펠로우십 운영도 향후 확대 발전시킬 예정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이경희 대표이사는 “이번 포럼은 지난 3년간 제3섹터에서 이루어진 50+펠로우십 활동의 성과와 가능성을 살펴보는 자리”라며 “포럼에서 나온 현장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더욱 발전적인 방향으로 50+펠로우십 운영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윤미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