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창출 위해 민·관 머리 맞댄다..
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창출 위해 민·관 머리 맞댄다..
  • 원영진 기자
  • 승인 2019.10.08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광진문화원에서 열린 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광진문화원-(사)광진시민허브 민·관 일자리 거버넌스 협약식
7일 광진문화원에서 열린 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광진문화원-(사)광진시민허브 민·관 일자리 거버넌스 협약식

  광진구(구청장 김선갑)의 지역 문화예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7일 광진문화원과 (사)광진시민허브가 민·관 일자리 거버넌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지역 내 문화예술 분야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지역 문화예술인의 재능을 활용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구민들에게는 양질의 문화예술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협약내용은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안정적인 활동지원 및 일자리 창출, 구민 대상 문화예술 프로그램 개발·운영, 지역 문화예술 진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사)광진시민허브는 마을공동체와 주민자치회를 통합 지원하는 광진구 마을자치센터를 위탁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5개 동(중곡4동, 구의2동, 구의3동, 자양4동, 화양동)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구는 시-구 상향적·협력적 일자리창출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의 청·중년 생활예술인을 문화예술교육 전문인력으로 양성하는 ‘지역 문화예술 전문인력 양성 및 문화예술 교육서비스 제공사업’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구는 올 하반기에 서예, 공예 등 전통문화와 연극, 뮤지컬 등 현대문화 총 12개 분야에서 총 101명의 전문강사를 양성했으며, 이들 중 우선 38명을 경로당·보육기관 등 31개 기관에 파견해 문화예술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민과 관이 힘을 모아 문화예술인을 발굴·지원하고 지역 문화예술을 활성화시키고자 한다”라며 “구민들이 문화예술을 늘 가까이에서 접할 수 있는 광진구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원영진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