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여성지원민방위대 안보현장 다녀와
순천시, 여성지원민방위대 안보현장 다녀와
  • 송기호 기자
  • 승인 2019.09.05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산 전쟁기념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등 견학

【NDN NEWS 전라.제주권 】 송기호 기자 = 순천시 여성지원민방위대원들은 지난 달 30일 용산 전쟁기념관, 서대문형무소역사관 등 안보현장에 견학을 실시했다.

이번 견학은 우리 민족의 전쟁역사 현장 견학을 통해 안보의식을 고취하고 한반도 안보현실을 재인식하여 민방위대원의 활동 역량 강화를 하고자 실시했다.

견학자들은 용산 전쟁기념관과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둘러보며 전쟁의 잔혹함을 새삼 느끼고, 현재의 우리나라가 존재하도록 온갖 고난을 겪고 희생된 애국지사들의 행보를 살펴보며 자유와 평화의 소중함을 되새겼다.

서경화 여성지원민방위대장은 “이번 안보현장을 견학하며 안보의지를 굳건히 하고 여성민방위대원의 역할을 재정립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시 여성지원민방위대는 의무민방위대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자발적 참여자 중심의 민방위 조직으로 지난 3월에 창설되어 민방위훈련 시 대피유도요원 활동, 민방위 교육 지원 활동, 을지태극연습 기간 중 비상식량 체험행사 운영 등 지역사회 안전지킴이 역할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오고 있다.

여성지원민방위대
여성지원민방위대

 

송기호 기자  wkdp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