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채로운 강좌가 한가득…동대문구 ‘동네배움터’
다채로운 강좌가 한가득…동대문구 ‘동네배움터’
  • 박이룸 기자
  • 승인 2019.07.22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금), 동대문구 전농2동 동네배움터에서 주민들이 ‘캘리그래피’ 수업을 듣고 있다.
19일(금), 동대문구 전농2동 동네배움터에서 주민들이 ‘캘리그래피’ 수업을 듣고 있다.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주민들이 다양한 교육을 들으며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이달부터 올해 11월까지 지역 곳곳에서 ‘동네배움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동네배움터’는 근거리 평생학습 사업의 하나로, 지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다양한 주민 맞춤형 교육을 진행하고 학습공동체 활동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구는 현재 용신동‧전농2동‧장안1동‧휘경2동 주민센터, 답십리도서관, 정보화도서관, 선농단역사문화관 등 지역 내 7곳에 동네배움터를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전문 강사를 초빙해, 웃음치료, 정리정돈 해결사, 리본공예, 반려동물 소품제작, 마크라메, 젠탱글, 캘리그래피, 가죽소품 만들기 등 동네배움터별 10여 개씩 총 70여 개의 다양한 강좌를 진행한다.

동대문구 주민은 누구나 선착순으로 수강이 가능하며, 수강료는 무료다. 다만, 프로그램 특성으로 인해 발생되는 재료비와 교재비는 수강생이 직접 부담해야 한다. 동네배움터의 월별 프로그램 및 일정은 동대문구청 홈페이지(www.ddm.go.kr, 희망 동대문>알림마당>구정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 및 수강신청 관련 내용은 동대문구청 교육진흥과(02-2127-5611~2)에 문의하면 된다. 장세명 교육진흥과장은 “구민 누구나 집 가까운 곳에서 원하는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실 수 있도록 근거리 평생학습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동대문구는 지난 3월 서울시 평생교육진흥원에서 주관한 ‘2019년 한걸음에 닿는 동네배움터’ 공모사업에 선정돼 사업 추진을 위한 예산 1억 원을 지원받은 바 있다.

박이룸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