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 경험으로 마을 역사 기록한다… 50+마을기록지원단 모집
인생 경험으로 마을 역사 기록한다… 50+마을기록지원단 모집
  • 윤미선 기자
  • 승인 2019.05.16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50+마을기록가 직무교육 수료식 사진
2018년 50+마을기록가 직무교육 수료식 사진

  50+세대가 서울 각지의 이야기를 기록하는 마을기록가로 나선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대표이사 김영대)은 50+세대의 인생 경험을 바탕으로 마을의 역사와 현재를 보존, 기억하기 위해 활동하는 ‘50+마을기록지원단’ 참가자를 모집한다.

‘50+마을기록지원단’에 참여를 원하는 50+세대는 16일(목)부터 30일(목)까지 서울시50+포털(50plus.or.kr)에서 모집정보를 확인하고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특히 올해 50+마을기록지원단 활동은 서울기록원 등 전문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효과적인 기록물 관리 체계를 구축하는 등 전문성을 높일 계획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순간의 기억은 잊히지만 그 기억을 기록으로 남기면 역사가 되듯이 마을의 이야기를 기록하는 것만으로도 사회적 자본이 될 수 있다”며, “마을공동체 기록가치의 인식제고 및 사회적 확장에 있어 50+세대의 인생 경험이 큰 힘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윤미선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