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훈 시의원, ‘서울시 동북4구 시의원 합동 간담회’ 개최
이상훈 시의원, ‘서울시 동북4구 시의원 합동 간담회’ 개최
  • 이윤미 기자
  • 승인 2019.01.07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특별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이상훈 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2)은 지난 1월4일(금) 오후 창동플랫폼61에 위치한 동북4구 도시재생협력지원센터 워크숍룸에서 ‘서울시 동북4구 시의회 합동 간담회’를 주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동북2권 생활권계획, 동북4구행복플랜 등 현재 동북4구(성북·강북·도봉·노원)에서 진행되고 있는 다양한 사업들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이를 성공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시의원간의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소속 이경선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성북4)과의 공동주최로 열린 이날 행사에서는 동북4구 시의원 11명(김춘례·성북1, 최정순·성북2, 강동길·성북3, 최선·강북3, 안광석·강북4, 김광수·도봉2, 송아량·도봉4, 오한아·노원1, 이은주·노원2, 채유미·노원5, 송재혁·노원6)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도시계획국 전략계획과, 지역발전본부 동북권사업과 등 동북4구 도시개발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관계부서의 업무보고가 이루어졌으며, 이후 시의원-관계공무원간의 자유로운 질의응답과 토론이 펼쳐졌다.

본 행사를 주최한 이상훈 의원은 “성북·강북·도봉·노원 4개구를 대상으로 수립된 동북2권 생활권계획은 각종 생활SOC 등 지역발전과 주민들의 정주환경에 직결되는 매우 중요한 도시계획”이라고 강조하며, “해당 자치구간 정책 시너지를 높이고 일관성 있는 계획을 추진하기 위해서는 지역구 시의원간 협력체계 구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도시계획을 포함한 다양한 지역현안을 공유하고 공통의 과제를 발굴해 낼 수 있도록, 향후 동북4구 시의원간의 협의체를 구성해 상설화·정례화 하는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윤미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