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춤과 음악으로 가을 낭만 즐겨요
이번 주말, 춤과 음악으로 가을 낭만 즐겨요
  • 윤미선 기자
  • 승인 2018.11.08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 이번 주말 강동아트센터에서 아름다운 춤, 음악과 함께 깊어가는 가을날, 낭만을 만끽할 수 있는 공연을 선보인다. 강동아트센터 상주예술단체인 ‘세컨드네이처 댄스 컴퍼니’와 ‘카로스타악기앙상블’이 나란히 정기공연을 열고 관객을 맞는다.

세컨드네이처 댄스 컴퍼니는 11월 10일(토)~11일(일) 이틀간 소극장 드림에서 신작 <기억의 지속>을 초연한다. 세컨드네이처 댄스 컴퍼니는 일상에서 접하기 어려운 현대무용을 ‘단테’, ‘이방인’ 등 창작 작품을 통해 쉽게 재구성해 관객과 소통하는 현대무용단이다. <기억의 지속>에서는 에스파냐의 초현실주의 화가 살바도르 달리의 미술작품을 모티프로 삼아, 인간이 가진 끊임없는 욕망과 상상력을 몸짓으로 표현한다.

카로스타악기앙상블은 11일(일) 대극장 한강에서 <영화와 음악과 카로스 Ⅱ>로 관객들을 사로잡는다. 이 단체는 1989년 KBS 교향악단의 수석 팀파니스트 이영완을 중심으로 전문 타악기 연주자들이 모여 창단해, 고전부터 현대 창작곡까지 100여 가지의 폭넓은 레퍼토리로 타악기 선율을 알려왔다. 이번 공연에서는 ‘미션 임파서블’, ‘제임스 본드 007’ 등 익숙한 영화음악과 마림바 앙상블로 재해석한 ‘모차르트 콰르텟’ 등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타악기 연주가 펼쳐진다.

예매 문의는 강동아트센터(02-440-0500)로 하면 된다.

윤미선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