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무더위 날릴 문화공연
세종문화회관, 무더위 날릴 문화공연
  • 표달수 기자
  • 승인 2018.07.12 0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문화회관(사장 직무대행 서정협)은 여름방학 및 휴가시즌을 맞아 학생, 직장인들을 위해 뮤지컬, 클래식, 강의, 체험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선사한다.

동명의 영화를 뮤지컬화한 <번지점프를 하다>, 어린이를 위한 명품 클래식 놀이극 <베토벤의 비밀노트>, 여름방학 대표 클래식 콘서트 <2018 그랜드 썸머클래식>, 합창음악회의 틀을 깬 대중을 위한 합창 콘서트 <신나는 콘서트>, 청소년 성장통 뮤지컬 <오늘 하루 맑음> 등 에듀테인먼트 공연을 준비하였다.

방학을 맞이한 아이들이 학교 밖에서 즐겁게 체험하며 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세종 꿈나무 예술탐험대> 등의 예술 감상 교육프로그램도 마련, 문화도 즐기며 교육도 함께 할 수 있는 플레이케이션(Play+Vacation) 프로그램을 준비하였다.

북서울꿈의숲에서는 여름방학맞이 <수박프로젝트-Ⅸ>를 통해 원작동화 ‘강아지똥’을 무대로 옮긴 특별한 어린이 연극 움직이는 그림동화 <강아지똥>과 귀에 익은 클래식 음악을 해설과 함께 연주하는 클래식 음악회 <클래식 온 스크린&스쿨>을 준비하였다. 또한, 돈화문국악당에서는 전통 탈춤의 각양각색의 매력을 조화롭게 어울러 전통이 가진 '있는 그대로의 힘'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획공연 포커스 <가면희>를 선보인다.

성인 및 직장인들을 위한 예술강의를 마련, 점심시간을 이용하여 예술적 감성을 충족하고 무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여름 특강을 준비하였다.

식사, 숙박과 함께 저렴한 금액에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한야광 패키지>, 조기예매, 전시할인 등 다양한 할인이벤트를 통해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중이다.

서정협 세종문화회관 사장 직무대행은 “여름방학을 맞아 학교 밖에서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통해 감수성을 키우고 호기심을 채워 알찬 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준비하였다”고 밝혔다.

표달수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