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지난 9일, 10일 관내 일반음식점 기존영업자 대상 위생교육 실시
성동구, 지난 9일, 10일 관내 일반음식점 기존영업자 대상 위생교육 실시
  • 권규완 기자
  • 승인 2018.07.11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동구, 여름철 대비 일반음식점 위생교육 실시
성동구, 여름철 대비 일반음식점 위생교육 실시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여름철 먹거리 안전 확보를 위해 지난 7월 9일과 10일 양일간 구청 3층 대강당에서 지역 내 일반음식점 영업주 1,500여명을 대상으로 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성동구지회에서 주관하는 이번 교육은 식품위생법령 및 위생시책, 식품의 안전관리 및 식중독예방, 노무관리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이 시행됨에 따라 공무원과 영업주가 반드시 알아야 할 청렴교육도 함께 실시하였으며, ‘먹을만큼 적당하게’, ‘나트륨 줄이기’ 등 음식문화 개선사업과 여름철대비 식중독예방을 위한 교육 등 영업주들에게 도움이 되는 다양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번 교육에 참석하지 못한 영업주들을 위해 오는 11월에도 추가로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며, 사정상 집합교육에 참석하지 못한 영업주는 온라인으로 교육을 수료할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구 보건위생과장은 '이번 위생교육을 통해 식중독 발생위험이 높아지는 여름철을 대비해 지역 내 일반음식점들의 식품 안전관리와 위생을 한층 향상시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권규완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