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방문의 해 성공 기원탑 제막식 성황
창원 방문의 해 성공 기원탑 제막식 성황
  • 신환철기자
  • 승인 2018.01.08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관광의 새 역사를 쓸 희망찬 2018년 새해가 밝았다

창원관광의 새 역사를 쓸 희망찬 2018년 새해가 밝았다.

시는 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열리는 2018 창원방문의 해를 대내외에 널리 알리고자 2일 오전 9시 시무식을 열고 창원광장에서 창원 방문의 해 성공 기원탑 제막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안상수 시장을 비롯한 정구창 제1부시장, 유원석 제2부시장, 양윤호 성산구청장, 연구원과 진흥원, 2018 창원방문의 해 추진단, 간부공무원 등 50여명은 우렁찬 팡파르가 울리고 꽃비가 내리는 가운데 ‘창원 방문의 해 성공 기원탑’을 박수와 환호로 제막하고 창원 방문의 해 성공의지를 다졌다.

 

창원 방문의해9 성공기원탑 제막식. (사진: 창원시청)

시청 앞 광장 최윤덕 장상 정면에 설치된 높이 10m․폭 5.5m의 스틸 재질로 된 창원방문의 해 성공기원탑은 창원․마산․진해 3개 지역을 뜻하는 파랑․주황․녹색의 3개 기둥이 세계사격선수권대회가 열리는 창원 방문의 해를 떠받치는 형상으로 되어 있다.

맨 위에는 세계사격선수권대회 마스코트인 에이미가 세워졌으며, 바로 아래의 원형 전광판에는 한마음 한뜻으로 합심해 창원방문의 해를 성공시키겠다는 의지를 담아 ‘관광객 1500만명 목표달성’ 글귀가 연중 불 밝혀지도록 했다.

시는 이번 기원탑 제막을 시작으로 군항제 등 주요축제와 행사 등이 펼쳐지는 시점에 따라 관광객 집계 현황을 공개해나갈 예정이다.

안상수 시장은 “창원시민은 물론 창원을 오가는 방문객과 관광객 모두가 볼 수 있는 창원중심지에 성공기원탑을 세움으로써 시민의 자긍심과 홍보효과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그동안의 노력과 수고가 더욱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올 한해 더 열심히 뛰어 세계사격선수권대회는 물론 방문의 해도 꼭 성공시켜 107만 인구의 창원시가 글로벌 관광무대에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신환철기자  bodo@nd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