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 줄었지만 자원봉사는 늘었다…작년 394만명 참여
인구 줄었지만 자원봉사는 늘었다…작년 394만명 참여
  • 윤미선 기자
  • 승인 2018.01.12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2017년 한 해 394만 명 이상의 서울시민이 자원봉사 활동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2017년 자원봉사 활동 중 가장 많은 시민이 참여한 분야는 활동 보조, 아동지원, 급식 지원 등의 “생활편의”분야였으며, 그다음으로 공연활동, 캠페인, 관광 안내 등의 “문화행사”가 높게 나타났다.

자원봉사에 참여한 총 인원 중 774,735(19.7%)명이 생활편의 분야 활동에 가장 높은 참여율을 나타냈고, 뒤이어 490,370명(12.4%)이 문화행사 부분에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농어촌 분야의 참여율이 농어촌 지역으로 봉사 활동을 하며 여행을 떠나는 ‘볼런투어’ 프로그램 운영 활성화 노력 등의 영향으로 ’16년 8,054명에서 ’17년 11,358명으로 41.0% 증가해, 15개 분야 중 가장 높은 참여율 변화를 나타냈다.

한편 연령별로는 14~19세가 1,360,524명으로 참여율이 가장 높고, 1인당 평균 활동 횟수는 70대 이상이 26.7회로 가장 높게 나타냈다.

특히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참여율이 가장 높은 청소년 봉사활동을 내실화 하고 발전시키기 위해 청소년 봉사학습 시범 학교를 시행하고자 한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2018년 학생 봉사학습 실천 시범학교를 운영하고, 청소년 봉사 학습 전반의 코디네이팅 및 지역자원을 연결하는 운영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자원봉사 온라인플랫폼 V세상 사이트 이미지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이를 통해 청소년의 자원봉사 활동이 ‘인증(시간 중심)’을 넘어서 ‘인정(과정 중심)’으로 변화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또한,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일상에서 손쉬운 자원봉사 확산을 위해 ‘안녕하세요’ 캠페인 등을 전개할 계획이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1365자원봉사 포털에 등록되지 않은 사회적혁신단체, 사회적기업 등과의 제휴를 통해 일상 속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활동을 V세상(volunteer.seoul.kr)에 소개하고, 페이스북(www.facebook.com/SVC1365), 인스타그램 등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자원봉사 활동 콘텐츠 등을 소개하고 있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 안승화 센터장은 “2018년에도 시민들의 자원봉사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이웃 간 따뜻한 인사 한마디를 나눌 수 있는 지역 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안녕하세요’ 캠페인 등의 사업을 준비 중이며, 자원봉사 온라인 플랫폼 V세상(volunteer.seoul.kr)을 통해 일상 속에서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자원봉사 활동을 지속해서 소개하고 시민들의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윤미선 기자  seoulcity0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